윈디하나의 누리사랑방. 이런 저런 얘기

글쓴시간
분류 기술,IT/이어폰
삼성 갤럭시 버즈2 프로 (Galaxy Buds2 Pro, SM-R510)

사용자 삽입 이미지

드라이버: 10mm DD (Woofer), 5.3mm DD (Twitter)
블루투스버전: Bluetooth v5.3
지원코덱: SBC, AAC, SSC(Hi-Fi지원)
지원프로필: A2DP,AVRCP,HFP
센서: Accelerometer,Gyro Sensor,Hall Sensor,Proximity Sensor,Touch Sensor,VPU(Voice Pickup Unit)
이어버드 무게: 5.5 g
배터리용량: 61 mAh, 515 mAh
마이크개수: ?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 지원
방수: IPX7
출시일: 2022.08
출시가격: 279,800원

사용자 삽입 이미지

8월 26일 발매 예정인 갤럭시 버즈2 프로. 전작보다 훨씬 가벼워졌다. 전작은 너무 커서 구매를 못했는데, 이번에는 착용해보고 구매할 생각이다. 하나 있어야 해서 말이다.
글쓴시간
분류 기술,IT/이어폰
삼성 갤럭시 버즈 프로 (Galaxy Buds Pro, SM-R190N)

사용자 삽입 이미지


드라이버: 11mm DD (Woofer), 6.5mm DD (Twitter)
블루투스버전: Bluetooth v5.0
지원코덱: SBC, AAC, SSC
지원프로필: A2DP,AVRCP,HFP
센서: Accelerometer,Gyro Sensor,Hall Sensor,Proximity Sensor,Touch Sensor,VPU(Voice Pickup Unit)
이어버드 무게: 6.3 g
배터리용량: 61 mAh, 472 mAh
마이크개수: 6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 지원
방수: IPX2
출시일: 2021.01
출시가격: 239,800원

사용자 삽입 이미지

듀얼 드라이버를 사용한 갤럭시 버즈의 최상위 제품군이다. 구매하지 않았는데, 시연샵에서 실제 착용해보니 내 귀에는 너무 무겁고 컸다. 6.3 그람이라는게 쉽게 익숙해지지 않을 것 같았다. 예전에 무거운 이어폰 쓰다가 귀에 물집나서 결국 사용하지 않은 적이 있었는데 그게 생각나기도 했고 말이다.

몇일후에 염증이 생긴다는 기사를 보기도 했는데, 좀 무거운걸 감안하면 어느 정도 수긍이 가기도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잠깐 시연해본거긴 하지만 음질은 좋았다. 당시 버즈 쓰고 있었는데, 버즈와는 확연히 차이났다. 괜히 듀얼드라이버를 채용한게 아니다.

몇일후에 버즈2 프로가 나온다고 하는데, 어떻지 궁금하기도 하다. 좀 가볍고 작으면 살 의향도 있고 말이다.

https://www.samsung.com/sec/buds/galaxy-buds-pro/
글쓴시간
분류 기술,IT
TP-Link Archer C9 DD-WRT #2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21.04 에 시행했던 DD-WRT 업데이트 이후, 빌드번호가 500이 될때마다 업데이트 하곤 했다. 대략 3~4개월마다 한번씩 업데이트 한 셈이다.

그러다가 몇일전에 업데이트한거에 문제가 생겼다.

와이파이가 이유없이 자꾸 끊기는 현상이 발생한것. 거의 1시간 마다 한번 정도는 리셋되는 느낌이다.

채널때문인가 싶어 채널도 바꿔봤고, 5GHz 에서 2.4 GHz으로도 연결해봤고, 열이 많은것도 같아 임시로 선풍기를 씌워주긴했지만 마찬가지다.

결국 펌웨어 이전에 쓰던걸로 버전을 낮췄다.

그동안 써왔던 펌웨어 빌드 번호는 아래와 같다. (기억에 의존하는거라 정확하지는 않을 수 있다)

펌웨어 다운로드

https://download1.dd-wrt.com/dd-wrtv2/downloads/betas/2022/

- 사용한 펌웨어 빌드번호

r46446
r47000
r47510
r48081
r48567
r49049
r49599 <- 이번에 문제를 일으킨 펌웨어
r49626 <- 몇일 후에 한번 더 업데이트 해봤지만 그래도 안되었다.

나중에 참고하기 위해 써 놓는다.
글쓴시간
분류 기술,IT
토르: 러브 앤 썬더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22년 여름 개봉한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의 토르 파트. 전작 2017년 토르: 라그나로크 이후에 나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냥 저냥. 왜 큰 흥행을 하지 못했는지 알 수 있었다. 특히 개그코드가 좀 이해가 안되는게 많고 어이없기도 했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게 이해안가서 안보는 거기도 한데, 그래도 시간때우기용으로는 볼만했다.

https://www.marvel.com/movies/thor-love-and-thunder
글쓴시간
분류 기술,IT
고도화된 인공지능은 의식이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가 생각하는 답은 "그렇다"입니다. 하지만 "고도화" 의 기준이 다르고, "의식"이 있다고 판단하는건 사람마다 다를것이지만, 보편적(많은 사람들이 동의하는)으로 의식이 있다고 느낄 수 있는 AI는 당연히 언젠간 나옵니다. 단지 지금으로부터 머지 않았다고 느낄 뿐.

최근 구글의 인공지능 람다(LaMDA)에 의식이 있는것 같다는 폭로가 있었습니다. 폭로한 구글 엔지니어는 구글을 그만두었다고 하는데요, 의식이 있다는게 정말인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언젠간 AI도 의식이라는게 있다고 인정할 수 밖에 없다고 생각합니다.

사람의 신경망을 디지털로 재현한 AI라면 당연히 사람의 생각과 동일합니다. 이건 당연한 이치입니다. 이미 신경의 동작 원리는 알려져 있고 이걸 컴퓨터로 효과적으로 구현한게 요즘 나오는 AI이니까요.

하지만 사람의 신경망은 너무 방대해서 아직 구현하진 못했죠. 사람의 대뇌 피질에만 100억개의 신경이 있고 이걸 그물처럼 연결한 망을 컴퓨터로 구현하고 학습시킨다는게 쉽지 않으니깐 말이죠. 따라서 지금은 의식을 가진 AI가 없을 수 있습니다만, 의식을 가진 AI가 나오는건 시간문제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니 지금도 천문학적인 투자만 이뤄지면 가능할 것으로 생각하기도 합니다.

미래의 어느시점에 이게 이뤄지면 인간은 적어도 연구 목적으로는 아예 필요 없어질겁니다. 기술적특이점도 곧 올것이구요. 디지털은 "복제"가 매우 쉽기 때문입니다. 쉽게 비유하자면 Ctrl+C, Ctrl+V 하면 쉽게 복제되죠. 쉽게 말하자면 아인슈타인같은 천재 과학자의 지능정도로 AI를 발달 및 학습시킨 후, 그걸 복제해서 수백만, 수천만개의 AI를 만들고 연구를 시키면 됩니다. 인류보다 연구는 잘 하겠죠. 그때라면 우리 인간들은 놀고 먹고 자고 있으려나요. AI에게 핵미사일 버튼을 주지만 않으면 지구가 멸망하지는 않겠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런 AI가 나오면 안돼! 개발을 막아야해!"라기 보단, "그럼 우리는 어떻게 해야하는지 논의해보자."가 되어야 할 시기가 오고 있네요.

----

람다와의 대화: https://cajundiscordian.medium.com/is-lamda-sentient-an-interview-ea64d916d917
글쓴시간
분류 기술,IT
ASUS PRIME A520M-A II

요즘 눈여겨 보고 있는 마더보드. A520M-A의 후속작이긴 한데 뭐가 다른지 구체적으로 안나와있어 이미지를 살펴보았다. ASUS PRIME A520M-A II 에는 방열판이 추가되었고 오디오단의 LED 가 삭제된듯.

사용자 삽입 이미지

ASUS PRIME A520M-A II


사용자 삽입 이미지

ASUS PRIME A520M-A

그외의 기능들은 같아 보이는데, 세세한 변경이 있다 하더라도 이미지상으로는 찾기 힘들다. 당연히 최신 제품 사야 한다. 더 저렴해지기도 했고 말이다. 8.2 만냥
글쓴시간
분류 기술,IT
TPM(Trusted Platform Module)

TPM 이란 컴퓨터의 마더보드에 장착한 암호화 모듈이다. 이 모듈은 하드웨어적인 보안을 향상시키는데 사용하는데 주로 암호화에 필요한 난수 생성, 저장장치 암호화에 사용하는 키의 생성 및 저장하는 기능이 있으며 이런 기능을 사용해 펌웨어 변조 및 운영체제 변조를 감지해내는데 이용된다. 즉 OS 에 의해 사용되며, 윈도 11부터는 TPM 2.0 이 필수 요구사항이다.

2005년 TPM 1.0 이 나왔으며 2011년 TPM 1.2 를 시작으로 2014년 TPM 2.0이 나왔다. 현재 사용되는 스펙은 TPM 2.0이다. 2.0 과 1.2 의 기능적 차이가 크기 때문에 요즘 나오는 OS에 TPM을 사용하려면 TPM 2.0을 써야 한다.

TPM을 사용하려면 보통 별도로 모듈을 구매해서 마더보드에 장착해야 했었다. 가격은 약 30~40달러(약 5만원) 정도 했다. 꽤 비싼편이라 사용자가 많지는 않았다. 하지만 최근에 나오는 CPU 를 사용중이라면, CPU에 내장된 TPM 기능을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굳이 모듈을 구매해야 할 필요가 없어졌다. AMD 와 Intel 이 TPM을 제공하는 방식이 다르지만 모두 TPM 2.0 을 만족하기 때문에 어떤 브랜드를 사용해도 상관 없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ASUS TPM 2.0 Module



- AMD fTPM(firmware TPM)
- Intel PTT(Intel Platform Trust Technology)
글쓴시간
분류 기술,IT
체리 기계식 키보드의 축 색상별 특징

기계식 키보드를 이야기 할 때 갈축이나 청축이나 하는 이야기가 독일 체리사의 Cherry MX 스위치 축 색상에서 나온 단어다. 체리에서는 스위치의 특성에 따라 축의 색상을 구분했는데, 이게 사실상 산업 표준이 된거다.

갈축, 청축, 적축. 이 3가지 색상을 기반으로 여러가지 사양이 있다.

- 적축: 45g 리니어 스위치. 2.0mm/4.0mm 타건감 없음. 가장 소음이 적음. 눌렀다는 느낌이 적음. 소리가 작음
- 청축: 60g 클릭 스위치.   2.2mm/4.0mm 경쾌한 타건감. 클릭 소리 남. 가장 소리가 큼.
- 갈축: 55g 넌클릭 스위치. 2.0mm/4.0mm 청축보다 덜한 타건감. 소리가 청축보다 작음.

※ 아래 영상을 보면 어떤 차이가 있는지 확인해볼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흑축: 60g 적축과 같은 리니어 타입에서 강한 스프링을 사용한 축. 같은 키를 자주 입력하는 작업에는 필요하나 키압이 강해 쉽게 피로를 느낄 수 있다.
- 백축: 65g 제품명은 MX CLEAR다. 갈축과 같은 넌클릭 타입에서 강한 스프링을 사용한 축. 같은 키를 자주 입력하는 작업에는 필요하나 키압이 강해 쉽게 피로를 느낄 수 있다.
- 회축: 80g 갈축의 스프링 강화버전이다.
- 은축: 45g 적축과 같은 넌클릭 타입에서 누르는 깊이를 줄인 제품. (2mm -> 1.2mm)

----

https://www.cherrymx.de/en/cherry-mx/mx-original/mx-red.html
글쓴시간
분류 기술,IT
ABKO K640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요 스펙: 키보드(컴팩트) / 유선 / 금도금 / USB / 기계식 / 스위치: 오테뮤 / 적축(45g) / 게이밍, 멀티미디어 / 무한입력 / 1ms 응답속도 / 윈도우 키 잠금 / 전체 키 잠금 / 스텝스컬쳐2 / 이중사출 키캡 / 레인보우 백라이트 / 체리식 스테빌라이저 / 플라스틱 덮개 / 키캡 리무버 / 청소용 브러쉬 / 435mm / 125mm / 34mm / 1050g / 1년 무상 A/S
가격: 2.99

어쩌다 보니 얻게 되어 사용하고 있는 키보드. 적축으로 받았다. 어차피 이 키보드는 축 교환이 되기 때문에 다른걸로 바꿀 수 있기도 하다.

기계식 키보드를 사용하는건 이번이 처음인데, 생각보다는 잘 만든 느낌. 적축이라서 그런가 보긴 하다. 어쨌든 한번 써볼 생각이다.

다른건 몰라도 청소용 브러시 주니깐 그건 좋다. 나름 쓸만할듯.

- 반짝이는걸 어떻게 없애고 싶긴 하는데 찾았다. FN+INS 키를 누르면 모드가 변한다. 2번 누르니 보니 찾았다. Tracing Mode 라 해서 누를때마다 누른 키보드에 대해 불이 들어오는 모드다. 이게 가장 좋은 느낌.

- 한가지 더 알아둬야 할께 이 키보드는 N키 롤오버를 지원하는데, 몇몇 키보드 관련 응용이 N키 롤오버시 오류를 발생한다. 기본값인 6키 입력 모든가 FN+PrtSC 이고, N키 롤오버로 전환하려면 FN+SCRLK 을 누른다.

- 유용하다고 생각되는 키 몇개 적어 놓았다.

FN+WinLK : 윈도우즈 키 잠금
FN+F12 : 전체 키 잠금
FN+PGUP: 초기화
글쓴시간
분류 기술,IT/서버
서버 오류 메시지 - ATAPI

사용자 삽입 이미지


May  8 21:07:59 wl gda: [ID 107833 kern.warning] WARNING: /pci@0,0/pci-ide@1f,2/ide@1/cmdk@1,0 (Disk1):
May  8 21:07:59 wl      Error for command 'read sector' Error Level: Retryable
May  8 21:07:59 wl gda: [ID 107833 kern.notice]         Sense Key: ICRC error during UDMA
May  8 21:07:59 wl gda: [ID 107833 kern.notice]         Vendor 'Gen-ATA ' error code: 0x16

ICRC: ATAPI 장치(예를 들어 SATA 방식의 HDD)에서 UDMA 를 사용시 ICRC(Interface CRC) 비트를 사용함 기본적으로 "전송 오류"

0x16 은 뭔가 응답이 오지 않은 경우에 해당되는듯. 재시도 가능.

일반적으로 "read sector" 커맨드에 대한 오류는 HDD 배드섹터에 기인하긴 하지만, 이 경우는 좀 아리송하다. 약 7시간 동안 45번 나고 더 이상 오류가 발생하지 않았음. 뭐징. OS 패치를 대량으로 하면 안보이던 오류가 많히 보인다. 일단 백업을 자주하는걸로 결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