윈디하나의 누리사랑방. 이런 저런 얘기

글쓴시간
분류 생활,캐어
분전함 커버 교체

뭔가 올해는 우리 집을 많이 바꾸고 있는 것 같다. 분전함 커버가 망가진지는 꽤 되었지만 큰 불편함 없이 살다가, 우연히 분전함 커버만 따로 판다는 것을 알았다. 이에 인터넷 뒤져서 우리집에 맞는 커버를 찾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리집에 사용된 분전함은 제일전기공업주식화사의 "난연 4분기" 주택용 분전반이다. 분전함 통째로 갈 필요는 없고 커버만 따로 팔기 때문에 커버만 구매했다. 분전함 메인 스위치 크기에 따라 구멍 크기가 다른데, 우리집은 30AF 규격이다. 0.66 만냥. 왠지 배송비가 아깝다는 생각이 든다.

커버 교체는 매우 간단하다. 드라이버만 있어면 된다. 하지만 꼭 차단기 내리고 교체하자. 난 내리지 않고 했는데, 뜯어보니 안쪽에 배선이 그대로 노출되어 위험해 보인다.
글쓴시간
분류 생활,캐어
교류 단상 220V, 콘센트

우리나라에서 공급하는 가정에 공급되는 전력은 교류 단상 220V 이다. 3상 380V를 변압해서 얻는다.

교류(alternating current)라는게 고등학교때 배우는 지식으로는 사인파형처럼 +와 - 가 바뀌고 우리나라는 교류 주파수가 60Hz 이니 + - 가 1초에 60번 나타난다는정도로 알고 있다. 하지만 여기에 알아둬야 할게 더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교류의 파형. 출처: 위키피디아



- 우리나라는 교류 주파수는 60Hz 이며, 220V ± 13V으로 공급된다.

- "교류 단상 220V"에서, 220V 라는건 실효전압이다. 최대전압은 약 311V 다.

  (교류 단상에서 최대전압을 √2로 나누면 실효전압이 나온다)

- 교류 단상은 2개의 라인으로 공급되는데 하나는 H(Hot)상라인, 다른 하나는 N(Netural)상라인이다.

H상은 말 그대로 220 V 전압이 흐르는 라인이다.

N상은 교류 2V 이하로 흐른다. 이는 접지역할을 할 수도 있다. (접지는 아니다. N상 라인은 발전기에 연결되어있다)

- 교류라서 +, - 극 구분 없이(좌우 구분 없이) 연결해도 되는것 처럼 생각하기 쉽지만, 교류 플러그도 H상, N상으로 구분이 있긴 하다.

H상, N상에 민감한 기기가 있다. (특히 오디오 기기중에 이런게 많다) 이런 기기들은 상에 맞춰 끼워야 하는데, 그리 어려운건 아니다. 일단 끼워보고 고주파 잡음이 많이 나거나 누설전류(제품 표면에 전기가 흐르는것)가 있으면 반대로 끼우면 된다. 문제없으면 그냥 쓰면 된다. 바꿔껴도 그대로면 어떻게 쓰던 상관 없는 제품이다. (하지만 난 이런 기기들은 제대로 만들지 않아서 그런거라고 생각한다. 전기기기를 만들때에는 H상, N상 구분 없이 잘 작동하도록 만들어야 하는거고 이런 전기회로를 제품에 넣는건 그다지 어렵지도 않다. 제조 원가 문제가 있을 뿐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접지기능이 없는 콘센트에서 사용할 수 있는 접지 멀티탭. 현재 시중에서 4만원 정도에 구매할 수 있다.


- 우리나라 전원은 TYPE C나 TYPE F 콘센트를 사용한다. TYPE C에 접지단자가 추가된게 TYPE F다. 우리나라에서 단자 구멍의 굵기는 4.8mm 으로 통일되었다. (국제규격은 4mm 굵기도 정의되어있다)

- 전기 콘센트를 분해해보면 뒤에 있는 선이 4개다. (오래된 집에서는 3개만 있는 경우도 있다) 녹색선 1~2개, 흰색선 1개, 그리고 나머지 색상이 다른 선 1개 (보통 흑색 또는 적색 아니면 청색) 우리집은 흑색선이 있다.

녹색선은 E(Earth, 접지)
흰색선은 N(Netural상)
흑색선은 L(Line, Hot상)

이다. 이걸 콘센트에 대입해보면 아래와 같이 되어있다. 흑색 원이 L, 녹색 원이 E, 흰색 원이 N이다. 하지만 우리나라에서는 L와 N을 구분해 시공하지 않는다. 따라서 실제로는 L과 N이 뒤바뀌어있을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2021.01.01 부터 전선 색상에 대한 규격이 변경된다. 접지선은 녹색 또는 녹색+노랑색, 중성선은 청색, 나머지는 갈색 또는 검정색 또는 회색이다. 어찌되었던 접지를 나타내는 선은 녹색으로 세계 공통이기 때문에 안변한다.


- AC 단자(IEC-320)

컴퓨터 파워서플라이에 전원 공급하는 단자도 IEC-320 이다. 아래 사진은 Hybrid CEE 7/7 플러그인데, 플러그의 구멍은 프랑스의 소켓 규격을 맞추기 위함이다. 플러그 양 끝단에 쓰인 L 의 위치를 잘 보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참고로 프랑스의 파워 소켓은 아래처럼 생겼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글쓴시간
분류 생활,캐어
소니 미니컴포넌트 CMT-CPZ1

2007년에 구매했는데, 당시에 매장 진열 제품을 20만원도 안되게 싸게 가져왔다. 2005.09 에 출시한 제품으로 이미 꽤 오래된 모델이었다.

지금은 고장났기 때문에 사용하지는 않지만 스펙을 알아두는 차원에서 써 놓는다. 현재 본체는 사용하지 않고 있고 스피커만 사용하고 있다. 어쨌든 스피커는 좋다. 스피커를 살리는데 사용한게 바로 RCA 터미널 (RCA Terminal Block) 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스피커
- 2웨이, 베이스리플렉스 타입
- 우퍼: 13cm 원뿔형
  트위터: 2.5cm, 소프트 돔
- 노미널 임피던스: 4옴
- 치수: 160mm x 240mm x 265mm
- 중량: 3.2kg


앰프
DIN출력(정격출력): 60W + 60W (1kHz, 4옴, DIN)
연속RMS전원출력(기준): 75W + 75W (1kHz, 4옴, 10% THD)
글쓴시간
분류 생활,캐어
쿠첸 IH 압력 밥솥

사용자 삽입 이미지

CJH-TVE1000SK


2007.02 쿠첸 IH 밥솥 구매. 모델명 모름.
2015.09 쿠첸 IH 밥솥 구매. WHQ-VE1073S
2021.02 쿠첸 IH 밥솥 구매. CJH-TVE1000SK

일단 전부 10인용이고, IH 및 압력 기능이 들어가 있는걸로 고른다. 처음 산건 황동 밥솥이었고, 두번째와 세번째는 무쇠밥솥이다. 쿠첸이 내가 사는곳에서 30분(?) 거리에 A/S 센터가 있기 때문에 일부러 이거 고르기도 한거다. 가격도 저렴하고 말이다. 두번째로 산 제품은 특히 싸게 샀는데 실 구매가격이 20만원 안된걸로 기억한다. 이벤트 중이었기 때문이다. 세번째로 산것도 이것저것 받아서 실 구매가는 30만원 안된다.

이번에 산 CJH-TVE1000SK은 써모가드라는 기능이 들어있는 제품이다. 온도센서에 실링되어있다.
글쓴시간
분류 생활,캐어
베란다 빨래건조대 봉 교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집이 오래되다 보니 이것 저것 고칠께 많다. 빨래 건조대의 봉도 하얀 코팅이 벗겨지고 녹이 슬어서 교체했다. 봉만 교체하고 치수 재어가면서, 규격에 맞는걸 골랐다. 건조대 끈과 손잡이도 같이 교체.

봉(4개입): 1.5, 건조대끈 및 손잡이: 0.25
봉규격: 19 파이, 200cm

합해서 1.75 만냥이다.

교체는 그냥 기존 봉 빼내고 갈아끼우면 된다.
글쓴시간
분류 생활,캐어
삼원코브라 주방수전 QSS-130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방에 있던 수전에서 물이 샜다. 이것저것 해봤지만 고치는건 안될것 같았고, 결국 수전을 교체하기로 했다. 기존것과 최대한 비슷한걸로 했고, 무엇보다 벽면과 연결된 부분은 못 바꿀것 같아 (이부분은 전문가에 맡겨야 한다) 꼭지 크기가 120mm 인걸로 찾았다. (아래 도면 참조) 4.9만냥.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집안으로 들어오는 모든 물을 끊고, (우리집은 엘리베이터 옆에 있는 소방호스함을 열고 후면 판넬을 제거하면 우리집으로 냉수/온수가 들어오는 관과 밸브가 보인다) 교체했다. 교체하는건 힘들지 않았다. 오히려 밸브 잠그는게 더 힘들었던듯. 언젠가 또 고장나면 다음번엔 사람 부를듯.
글쓴시간
분류 생활,캐어
홈 스위치 교체

집에 있는 전등 스위치를 전부 교체했다. 3구 2개, 2구 1개, 1구 2개. 총 6개 전부 말이다. 화장실 스위치는 예전에 교체한적있어 이번엔 교체 안했다. 각각 17,200원,  12,400원 7200 원이다. 나름 신경써서 싸게 산건감. 어차피 11번가에서 사지만 말이다.

스위치만 구매했고 직접 교체했다. 일자 드라이버만 있으면 초보자도 쉽게 할 수 있다. 당연히 전기 차단기는 내리고 작업해야 하지만 말이다.

샤르망이라는 브랜드고 광택나는 아크릴 재질의 흰색 스위치다. 꽃무늬가 있다. 머 나름 만족. 인터넷에서 관련 사진 구하기 힘드네.
글쓴시간
분류 생활,캐어
삼정 LED스탠드 SL-660 화이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이 방에 놓아줄 요량으로 구매한 LED 스탠드. 삼정이라는 업체는 내가 어렸을때부터 애용(?) 하는 업에다. 스탠드 구매할떄에는 가장 무난하기도 하고 말이다. 기본에 충실하다고나 할까. 이번에 구매한건 SL660 모델. 3.3 만냥. 11번가에서 구매했다.

정격전압: 12V/1.5A/1.0A
소비전력: 9W
색온도: 5300k ~ 6000k
광원: LED
밝기: 300,600,900,1200,1500Lx


글쓴시간
분류 생활,캐어
삼성전자 UHD TV KU65UT8070FXKR (65인치)

TV샀다. 이왕사는거 큰걸로. 정부에서 코로나사태때문에 지원해주는걸로 사는셈 치면 되니 말이다. 게다가 소비효율 1등금 제품을 사면 10% 환급해주는 것도 있으니 이것도 좋고 말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스펙
- 65인치, 3840x2160
- HDR 10+
- UHD Dimming
- Hybrid Log Gamma
- Constrast Enhancer
- 2CH Speaker, 20W
- Tizen OS
- Wifi, Ethernet
- 1Component, 1Compisite, Optical, HDMIx3, eARC, USBx2
- 에너지효율 등급: 1등급
- 정격소비전력 195W, 평균소비전력 64W, 대기전력 0.3 W
- 2020.03 출시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매장에서는 물건이 없어 일주일 이상 기다려야 한다고 했다. 그래도 대리점에서 구한거라 물건은 일주일도 안되서 왔다. 다행.

소비자가 171만냥. 실 구매가는 비밀.

----

1주일 써본 후기.

좋다. 뭔가 색감을 조정해주는거 같은데, 옜날 영화를 봐도 요즘 나오는 땟갈이 나온다. USB 에 영상 담아 재생하는것도 아직까진 재생 안된 건 없을 정도로 잘 지원해준다. 자막도. 울 애들은 유튜브를 TV에서 직접 볼 수 있으니 아주 좋아한다. TV보다 유튜브를 더 자주 몰 정도. 리모콘도 뭔가 비싸보이는 리모콘이긴 하다.

거실크기에 비해 너무 큰거 아니냐는 우려는 기우였다. 24평대 집에서도 65인치 TV가 더 좋다. 40인치대는 너무 작아서 이젠 쳐다도 안볼듯.

----

2020.12.15 글 업데이트

2020.12.07 에 펌웨어 1460 으로 업데이트가 되었다. 지금쓰고 있는 펌웨어는 1401 이었다. USB를 준비해서 업데이트 하자. 뭐가 바뀌었는지는 모르지만, 어쨌든 이런건 빨리빨리 업데이트 해줘야 한다.

업데이트 파일은 아래에서 받을 수 있다. 파일(T-NKLAKUC.zip, 1.2GB) 받고 압축 풀고 풀린 파일(upgrade.msd)만 USB에 넣고 TV에 연결해서 메뉴 → 고객지원 →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선택하면 된다. 업데이트에는 3분 걸렸다.

KU65UT8070FXKR 펌웨어
글쓴시간
분류 생활,캐어
인천 여행

갑자기 결혼식에 참석해야 해 인천에 가게 되어 겸사겸사 몇군데 돌아보게 되었다. 시간이 애매해 많은 곳을 가기는 어렵고 해서 인천 대공원과 인천 차이나타운, 동화마을에 갔다.

- 인천 대공원은 그냥 근처에서 잠깐 시간 때우고자 간 곳.

- 원래 목적은 차이나타운에 가려는 것이었고 동화마을을 들렀다. 차이나타운엔 주차할 곳이 없어서 동화마을 주차장에 주차했기 때문에 동화마을을 들른거지만 결과적으로 아이들과는 동화마을이 더 재미있었다.

동화마을은 동화 벽화가 있는 마을이라는 의미다. 아이들에게 동화를 알려주면 더 좋았겠지만 요즘엔 잘 안 읽는 동화들도 많아 공감하는게 많지는 않았다. 그래도 사진찍기는 좋았고, 재미있는 그림들이 많아 한바퀴다 도는데에도 오래 걸렸다.

인천차이나 타운은 그냥 중국풍 건물이 있는 한국 관광지다. 예전엔 화교들이 주를 이뤘다고 하지만 지금은 아니라고 한다. 그래도 탕후루라는걸 한번 먹어봤다. 맛은 그냥 저냥. 생각보다는 식감이 별로. 딱딱한거 안좋아해서 그런감. 아이들도 두번은 안먹을것 같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탕후루. 출처: 위키피디아


시간이 있었다면 자장면 박물관도 가고 싶었다. 인천 차이나타운의 공화춘이란 자장면집이 우리나라 자장면의 시초라 알려져 있다. 그냥 근처 맛있어 보이는 자장면집 들어가서 먹었다. 맛은 집 주변에서 먹던것과는 달랐지만, 개성있고 맛있었다. 인천에 다시 방문하게 되면 먹으로 올것 같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공화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