윈디하나의 누리사랑방. 이런 저런 얘기

글쓴시간
분류 기술,IT/모바일 라이프
삼성 오디오 잭 어댑터 (USB-C To 3.5 mm)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모델명: EE-UC10JUWKGKR
- 칩셋: Cirrus Logic 46L41-CWZR
- 스펙: 24bit / 192kHz 100dB SNR, Ear Jack Detect, Impedance Detect
- 정가: 14,000원

※ 노트10에서는 3.5mm 단자가 삭제되었기 때문에, 3.5mm 이어폰을 연결하려면 "오디오 잭 어댑터"가 있어야 한다. 특히 노트10에는 외부 출력을 위한 DAC도 없기 때문에 "오디오 잭 어댑터"에는 DAC가 달려있어야 한다. 기존에는 이런 어댑터들은 USB-C의 "오디오 어댑터 액세서리 모드"를 사용했지만 노트10에서는 이 모드를 사용하지 않고 "오디오 디바이스 클래스 규격 3.0"을 사용한다. 즉 오디오 "장치"로 인식한다는 의미다.

※ 삼성에서 노트10과 같이 출시한 "오디오 잭 어뎁터"에는 DAC이 달려있다. 이걸 분해한 사람이 있어 DAC을 살펴보면 46L41-CWZR 이라는 칩이다. 이 칩 하나에 USB컨트롤러, DAC, 앰프가 다 있고 24bit/192kHz 재생을 지원한다고 한다. 하지만 출력은 약간 아쉽다고.

※ 번들된 이어폰과는 차이가 있다. 번들된 이어폰에도 DAC이 내장되어있고 어댑터와 같은 종류일 것으로 생각된다. 추가로 번들된 이어폰에는 FM 튜너도 들어있다. 노트10의 FM라디오 수신 기능은 이렇게 구현되어있다. 번들된 이어폰을 끼워보니 펌웨어 업그레이드하라는 말이 나와서, 이게 "USB 장치"로 인식한다 싶어 부랴부랴 찾아봤다. 에혀, 이제 이어폰의 시대는 저물어가는 건감...

※ 이렇게 써놓고 보니 이거 그냥 "USB-C DAC", "포터블 앰프"다.